PR&IR

  • 삼양바이오팜 소식 이동
  • 공고 이동

삼양바이오팜 소식 삼양바이오팜 소식

삼양바이오팜소식
삼양바이오팜, 정제 형태로 최초 개발된 레날리도마이드 치료제, ‘레날리드 정’품목허가 획득 페이스북 트위터 Print
조회 82 2017.08.14

- 다발골수종 치료제 ‘레날리드 정(레날리도마이드)’, 7개 용량 품목 허가 획득

- 최초의 정제, 캡슐 대비 약 1/3로 부피 줄이고 캡슐의 불편 해소해 복약 편의성 개선

- 7종의 다양한 용량, 치료 옵션 다양화…물질 특허 만료일(10월 27일) 이후 출시 예정

 

㈜삼양바이오팜(대표 엄태웅)이 다발골수종 치료제 성분인 레날리도마이드를 정제(알약) 형태로 처음 개발해 품목허가를 획득했다.

 

삼양바이오팜은 다발골수종 치료제 ‘레날리드® 정(성분명 : 레날리도마이드)’ 25, 20, 15, 10, 7.5, 5, 2.5mg 등 총 7개 품목의 허가를 8월 14일 한국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획득했다고 17일 밝혔다.

 

삼양바이오팜의 레날리드 정은 ‘세엘진코리아’에서 판매하는 ‘레블리미드 캡슐’의 제네릭이다. 기존 캡슐 제품과 비교해 약 1/3 수준(25mg기준)으로 부피를 줄여 복약편의성을 높였다.

 

고령의 환자들이 캡슐 복용 시 흔히 호소하는 입안, 식도 점막에 캡슐이 달라붙는 불편도 정제로 만들어 원천적으로 차단했다. 다양한 용량도 강점이다. 삼양바이오팜은 기존에 판매되던 4종 용량(25,15,10,5mg)외에 20, 7.5, 2.5mg 용량을 추가로 발매해 환자들의 치료 옵션을 다양화할 예정이다.

 

삼양바이오팜 레날리드 정 관계자는 “현재 보험 약가를 신청 중이며, 레날리도마이드의 물질특허 만료일(10월 27일) 이후 출시할 예정”이라며 “차별화된 제형으로 복약 편의성이 높고, 세분화된 용량으로 투여 주기별로 필요한 용량의 정확한 복용이 가능하다”고 레날리드 정의 장점을 설명했다.

 

한편, 삼양바이오팜은 지난 8월 1일 다발골수종 치료제의 1차 치료제인 ‘벨케이드(성분명 : 보르테조밉삼합체) 주’의 제네릭인 ‘프로테조밉® 주’ 2.5mg을 발매했다.

 

프로테조밉 주 2.5mg의 약가는 국내 출시된 제품 중 최저가로 환자들의 경제적 부담 감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삼양그룹은 의약바이오 사업을 그룹의 미래 성장 동력으로 정하고 그룹의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삼양그룹은 1992년 의약바이오 연구소를 개소하고, 2011년에는 의약바이오 전문 기업인 삼양바이오팜을 설립했다. 삼양바이오팜은 약물전달시스템(DDS) 플랫폼 기술 기반의 항암제와 생분해성 소재를 활용한 의료기기(MD) 분야에서 지속적인 연구 개발과 함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적극적으로 추진 중이다.

이전 다음글 제목을 나타낸 표
이전글 이전글 삼양그룹, ‘제43회 전국품질분임조 경진대회’에서 금3 수상 2017.08.28
다음글 다음글 삼양그룹 대학생 서포터스 ‘Samyang Seeds’ 1기 발대식 개최 2017.07.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