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개요

삼양홀딩스는
인류의 건강을 함께 지킵니다.

인류의 건강한 일상을 위해 끊임없는 연구개발과 투자로
글로벌 혁신을 주도하는 의약바이오 전문기업으로 도약하겠습니다.

사업부문

차별화된 기술력으로
지속 성장하는
글로벌 의약바이오 기업

첨단 생분해성 소재를 활용한 의료기기(MD), 약물전달시스템(DDS)을 적용한 개량신약, 미래 치료제를 주도할 차세대 바이오 신약 등 다양한 치료영역의 의료기기와 의약품을 공급하고 개발합니다.

이미지 이미지

그룹장 인사말

혁신적 R&D 기반의
의약바이오 기업으로 성장하겠습니다.

안녕하십니까?
삼양홀딩스에 대한 신뢰와 사랑을 보내주시는 고객 및 파트너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삼양홀딩스 바이오팜그룹은 1995년 삼양사 의약사업부로부터 출발하였습니다. 2011년 삼양사로부터 물적분할되어 삼양바이오팜이 설립되었고 2021년 중장기적인 기업 가치 제고를 위해 지주회사인 삼양홀딩스에 합병되어 글로벌 의약바이오 기업으로의 도약을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환자의 삶의 질을 높이는 헬스케어 Value Creator'란 비전 아래 의료기기, 의약품, 신약 개발 분야에 회사의 역량을 집중하고 있습니다.

의료기기(Medical Device, MD) 분야에서는 폴리머 소재 기반의 생분해성 봉합사를 개발 및 제품화하여 세계 시장에 공급하고 있으며 의약 분야에서는 고형암 및 혈액암 치료를 위한 세포독성 항암제의 개발과 생산을 통해 암환자의 치료와 생존율 향상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신약 개발 분야에서는 mRNA 등의 유전 물질 기반 신약 및 백신 개발을 목표로 독자적인 유전 물질 전달체 기술을 고도화함과 동시에 신약 유전자 물질 발굴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2016년 판교 테크노밸리 내 삼양디스커버리센터에 연구소 및 사업부가 이전하였고 2018년 신약 개발을 위해 미국 보스턴(Cambridge)에 현지 법인 Samyang Biopharm USA Inc.를 설립하였으며 2022년 의료기기 사업의 글로벌 시장 확대를 위한 생산 기지로써 삼양바이오팜 헝가리 법인을 설립하였습니다.

삼양홀딩스 바이오팜그룹은 연구개발 역량 집중과 글로벌 전략 추진을 통해 혁신적 R&D 기반의 글로벌 의약바이오 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이영준 대표님
이영준

바이오팜 그룹장

사업장 안내

  • 본사

    삼양디스커버리센터

    경기 성남시 분당구 판교로 295 우)13488

    02-2157-9111 전화걸기 아이콘

    02-2157-9062

    지도
  • 연구소

    의약바이오연구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판교로 295 우)13488

    02-2157-9111 전화걸기 아이콘

    02-2157-9065

    지도
  • 플랜트

    MD공장

    대전 대덕구 문평서로18번길 55 우)34302

    042-930-3114 전화걸기 아이콘

    042-931-6439

    지도
  • 플랜트

    공주공장

    충남 공주시 탄천면 탄천산업단지길 11-27 우)32610

    041-881-2884 전화걸기 아이콘

    041-881-2885

    지도
  • 플랜트

    의약공장

    대전 대덕구 신일동로 79 우)34324

    042-930-9303 전화걸기 아이콘

    042-934-1403

    지도
  • 해외법인

    삼양바이오팜 USA

    200 One Kendall Square, Suite 402 Cambridge, MA 02139

    +1-617-812-6960 전화걸기 아이콘

    +1-617-812-6986

    지도
  • 해외법인

    삼양바이오팜 Hungary

    Gödöllő, Bláthy Ottó utca 2, 2100

    +36-21-311-1932 전화걸기 아이콘

    +36-21-311-1252

    지도
문의하기
TOP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닫기 버튼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 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23.01.05